강원 원주시, 거점소독시설 운영시간 연장
강원 원주시, 거점소독시설 운영시간 연장
  • 이동채 기자
  • 승인 2022.06.10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한 달간 24시간

 

[축산경제신문 이동채 기자] 원주시농업기술센터는 홍천군 양돈농가의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기존 05:00~17:00까지 12시간 운영하던 거점 소독시설<사진>을 6월 한 달간 24시간으로 연장 운영한다고 밝혔다.
거점 소독시설은 축산농가를 방문하는 차량을 세척·소독해 질병 전파를 차단하는 가축방역 최일선 시설이며, 시에서는 현재 문막, 호저, 신림 등 3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홍천군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농가와 역학 관련된 관내 18개 양돈농장에 대해 이동제한 조치를 실시했으며, 도축장 및 사료공장 등 축산 관련시설에 대한 소독을 강화했다.
시 관계자는 “신속한 차단방역 및 철저한 소독을 추진해 악성 가축전염병 유입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양돈농가에서도 축사 내·외부 소독 및 야생동물 접근 차단 등 방역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