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AI·구제역 대책상황실 운영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AI·구제역 대책상황실 운영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0.10.08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대응체제로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가 이달 1일 부터 내년 2월까지 해외유입가능성이 높은 가축질병 집중 방역을 위해 AI·구제역 방역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 AI·구제역 방역대책 상황실은 방역사업반, 지원반으로 구성되며 상황 발생시 신속한 초동방역팀 투입 등 초동대응을 위하여 24시간 대응체제로 운영하게 된다.
방역본부에 따르면 효과적인 방역을 위해 축산농가는 매주 1회 이상 농장소독, 매일 1회 이상 예찰, 외부인‧차량 출입통제, 가금 농장의 그물망 설치 등 차단방역과 철저한 구제역 예방접종을 실시하는 한편  AI · 구제역 의심 가축을 발견하는 즉시 가축방역기관에 신고(1666-0682 / 1588-4060 / 1588-9060)해야 한다.
정석찬 본부장은 “주변국의 AI · 구제역 발생상황 및 그간 발생시기를 고려해 볼 때 금년 가을부터 내년 봄까지는 발생 위험이 높은 시기이며, 이를 대비하기 위한 상황실을 본격 가동한다”면서 AI · 구제역 발생국가를 여행하는 경우에는 축산농장 방문을 금지해 줄 것과 입국시 육류 등 축산물을 가지고 들어오지 말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