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축협, 서울역에서 마스크 나눔
횡성축협, 서울역에서 마스크 나눔
  • 이동채 기자
  • 승인 2020.07.24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축협 관계자가 코로나19 함께 이겨내기 운동의 일환으로 서울역에서 시민들에게 마스크를 나눠 주고 있다.

 

횡성축협(조합장 엄경익)이 ‘코로나19 함께 이겨내기’ 운동의 일환으로 지난 20일 아침 출근시간에 서울역에서 마스크 4000장을 시민에게 나눠주었다.
이 운동은 최근 소강상태였던 코로나19가 일부지역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지속되는 등 재 확산조짐이 보임에 따라 축산농가 단체인 횡성축협에서 사회적 역할을 하기 위해 실시한 것.
휴가철이 다가오면서 횡성을 찾는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날씨가 더워짐에 따라 마스크 착용이 잘 이뤄지지 않아 마스크 증정운동을 기획하게 됐다는 게 축협 관계자의 설명이다.
횡성축협은 마스크 대란이 일었던 올 3월 초에 전 조합원을 대상으로 마스크 3매씩을 증정하기도 하는 등 초기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썼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엄경익 조합장은 “우리 양축농가도 힘들지만 지금은 모두가 마찬가지인 시기에 그 무엇보다 코로나19의 확산 억제가 중요하다”고 말하며 “온 국민이 노력하는데 작게나마 보탬이 되고 싶었다. 하루 빨리 바이러스가 종식되어 많은 국민들에게 횡성축협한우를 선보이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