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동공업 농기계 자율주행 연구 박차
대동공업 농기계 자율주행 연구 박차
  • 김기슬 기자
  • 승인 2020.06.05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등10개 기관과 MOU

 

대동공업이 전동 자율주행 농기계 연구를 위해 산‧학‧연‧관 10개 기관과 함께 손잡았다.<사진>
대동공업은 이의 일환으로 지난달 27일 제주도농업기술원에서 △서울대 농업생명과학대학 △제주도 농축산식품국 △제주도 농업기술원 △한국전력 전력연구원 △농협중앙회 제주지역본부 △한국농업인단체연합 △KT 제주사업단 △중국자동차첨단기술산업연맹 △(사)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등과 함께 전동 자율주행 농업기계 연구개발 및 현장 실증시험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대동공업은 농업·통신·전력·자동차 분야의 참여단체들과 함께 △전동 자율주행 농업기계 연구개발 △현장실증 시험 △시범보급 등을 공동 협력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원유현 총괄사장은 “국내 농기계업계에서는 자율주행 및 전동화에 대한 연구가 많이 진행되고 있지만, 보급 인프라 부족 및 고가의 가격으로 인해 실제 판매까지는 이어지지 않고 있다”면서 “이번 MOU를 통해 자율주행 농기계 보급 활성화에 걸림돌이 되는 요소들을 제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동공업과 MOU 기관단체들은 오는 9월 16일부터 19일까지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제7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에 ‘전동(EV) 자율주행(AV) 농업기계의 산업화 및 보급 촉진’이라는 특별주제로 참가해 특별 전시관 운영 및 현장 시승시연, 정책포럼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