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산업 국가시험 접수 23일 마감
말산업 국가시험 접수 23일 마감
  • 한정희 기자
  • 승인 2020.04.17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련사·장제사·재활승마 분야
만 17세 이상이면 응시 가능

 

한국마사회는 말산업 전문 인력 역량 강화와 능력 검증을 위해 시행하는 제 9회 말산업 국가자격시험(3급) 필기시험 응시원서 접수를 4월 9일부터 오는 23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험 분야는 말조련사, 장제사, 재활승마지도자 등 총 3개다. 말 산업에 관심이 있는 만 17세 이상인 자(2003년 4월 9일 이전 출생자)는 누구나 응시할 수 있다. 별도의 지원 자격 제한 요건은 호스피아 홈페이지(www.horsepia.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종 합격자는 필기시험과 실기시험을 거쳐 선발한다. 실기시험은 필기시험 합격자에 한해 응시 할 수 있다. 지난 제7회 또는 제8회 말산업 국가자격 필기시험에 합격했던 응시자도 이번에 필기시험이 면제된다.
‘말산업 국가자격시험’은 2012년 1회를 시작으로 2019년 8회까지 총 640명의 합격자(말조련사 332명, 장제사 76명, 재활승마지도사 242명)를 배출했다.
말조련사, 재활승마지도사 자격 소지자는 말산업육성법 상 농어촌 승마시설의 법적 의무배치 대상인 안전 요원 자격을 받을 수 있다. 이를 통해 말산업 전문 인력의 원활한 수급 및 일자리 활성화 등 부가적인 효과까지 창출하고 있다.
마사회는 말산업육성법 시행령에 따라 말산업 국가자격시험을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위탁을 받아 진행하고 있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국내외 경제 활동이 급격히 위축됨에 따라 말산업 분야도 활로 개척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말산업 국가자격 시험을 통해 말산업 현장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