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축협, 성금·방역차량 동원 행열 이어져
전국 축협, 성금·방역차량 동원 행열 이어져
  • 권민 기자
  • 승인 2020.03.20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공동방제단 차량이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축산공동방제단 차량이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코로나 19’의 전국적인 확산으로 국민의 불안감이 높아진 가운데  위기 극복을 위한 전국 축협의 성금과 물품 기부 행렬이 지속되고 있다.
전국적으로 품귀현상을 겪고 있는 마스크 등 위생용품부터 식음료까지 다양한 품목의 물품이 지자체, 사회복지공동모금, 취약계층 등에 꾸준히 전달되고 있다.
11일 기준, 전국 축협은 4억원 상당(총 32건) 현금·현물을 지원했다. 전국·시도축협운영협의회에서 총 5300만원 성금을 경북축협에 전달했으며, 21개 축협에서는 취약계층과 관련기관에 마스크, 방역복,  식음료 등을 지원했다. 
또한 전국 139개 축협에서 후원하고 있는 범축산업계 사회공헌 운동체인 (사)나눔축산운동본부에서는 총 3200만원 상당의 마스크와 농협목우촌 가정간편식을 제공하여 대구·경북재난안전대책본부와 경북축협에 힘을 보탰다.
아울러, 축협 공동방제단은 2월 25일부터 ‘코로나 19’확산 방지를  위하여 총 1555대의 방역차량을 동원하여 터미널, 아파트 단지 등  다중이용시설에 중점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지금도 일선 축협에서는 성금을 모금하고 있으며, 전국 축협의 ‘코로나 19’극복을 위한 지원은 지속될 전망이다.
전국 축협조합장들은 “앞으로도 사회가 어려울 때 국민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사회적 책임과 역할을 다하며 국민과 함께하는 축산을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