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우 농협사료 대표, 취임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 취임
  • 권민 기자
  • 승인 2020.01.10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가 절감·컨설팅 차별화로 경쟁력 강화”
“농가 실익 증대 시장 선도
중소가축 전문성 대폭 강화
디지털 전환 신속 경영 추진”
안병우 대표를 비롯 농협사료 임직원들의 파이팅 모습.
안병우 대표를 비롯 농협사료 임직원들의 파이팅 모습.

 

“원가 절감을 포함한 농협사료 생산성 향상을 통해 농가 경쟁력 강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이사의 취임 일성이다. 안병우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지난 3일 농협서울지역본부 2층 대강당에서 개최된 취임식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안 대표이사는 “많은 분야에서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 무엇보다 필요하다”고 밝히고 이를 위해 6가지 핵심과제와 실천의지를 발표했다.
첫째, 가격견제기능을 충실히 이행하고 숨은 원가절감항목 발굴로 가격정책동력을 확보하고 농가에 차별화된 컨설팅을 제공하여 농가 실익증대에 기여하고 사료시장을 선도하는 1위 업계가 되겠다고 했다.
둘째, 40%를 기록하는 비육사료 M/S에 비해 중소가축은 낮은 수준이므로, 금번 중소가축사료분사 신설을 통해 중소가축사료의 시장경쟁력을 강화하고 전문성을 제고하여 시장점유율을 확대하는 것.
셋째, 그 동안 추진 중이었던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시험농장 운영, 디지털 전환대응 등 신속한 경영의 추진.
넷째, 목우촌, 안심축산, 축산컨설팅 등 축산경제 계통사업과 조화로운 협력사업을 통해 서로 상생하는 시너지를 높여 나가는 것.
다섯, 효율적인 조직개편을 통해 역동적이고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기본과 원칙을 지키는 조직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했다.
안 대표이사는 마지막으로 노사가 화합되고 생동력을 담아 활기차고 신명나는 조직문화를 우리 모두 함께 만들어가자고 강조했다.
안 대표이사는 1986년 축협중앙회에 입사하여 농협중앙회 축산경제지주의 주요 보직을 두루 거치고, 2018년부터 2년간 축산기획 상무를 지냈다.
한편 농협사료는 지난해 360만톤의 판매로 역대최대 실적을 기록하였고, 금번 조직개편을 통해 효율적인 판매시스템을 구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