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스마트공장 지원 팔 걷었다
경남 스마트공장 지원 팔 걷었다
  • 김점태 기자
  • 승인 2019.06.28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 경남본부

김한술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장이 지난달 24일, 김해시 진례면에 소재한 골판지 제조업체인 ㈜신진팩(대표이사 양한석)을 방문<사진>해 스마트공장구축 현황을 둘러보고, 성공적인 스마트공장 시스템 구축을 위한 여신 지원 방안을 논의 하는 등 경남지역 스마트공장 지원을 위해 팔을 걷었다.
㈜신진팩은 골판지 및 플라스틱 포대를 제조하는 중소기업으로, 업력 50여년에 달하는 장수기업으로 동사는 기존 제조공정의 혁신을 위한 스마트공장 구축을 진행 중에 있으며, 관계사인 신진수출포장은 경상남도와 NH농협은행이 스마트공장 확산을 위해 운용 중인 경남스마트 팩토리론을 지원받아 스마트공장 시스템을 운용 중에 있다.
현장에서 만난 김한술 본부장과 양한석 대표는 최신 설비를 갖춘 스마트 공장구축을 통해 경남 제조업 혁신의 미래를 앞당기는데 함께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NH농협은행 경남본부는 스마트 공장을 구축하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경남도와 함께 지난 1월 ‘경남스마트팩토리론’을 출시, 경남스마트팩토리론 1호 기업 금융지원 등 경남도의 제조업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본 사업을 위해 100억원의 재원을 조성해 대출 보증료 할인(0.4%p)을 지원하고, 추가로 1%p의 우대금리를 적용해 오고 있다.
또한, 스마트 공장 시스템 구축뿐만 아니라 관련 자동화 설비까지 지원하고 있는데 업체당 지원한도는 총 40억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