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식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장 취임
신명식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장 취임
  • 한정희 기자
  • 승인 2018.11.09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장중심의 농정 원칙 실현”

신명식 농정원장

“농업인들이 더 행복하지도록 소득이 더 높아질 수 있도록 농정원 직원들의 현장 전문성을 강화하고, 현장 중심의 농정 원칙을 실현하겠다.”
신명식 제 3대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이하 농정원) 원장<사진>이 지난 5일 농정원 대강당에서 실시한 취임식에서 이 같은 포부를 밝혔다.
신 원장은 “구체적 실행방안으로 나열식 사업에서 벗어나, 보다 공익적인 일에 선택과 집중하고 수준별·맞춤형 현장중심 교육을 적극 지원해 선도적인 인적자원을 육성할 계획이며 기후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스마트팜 확산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또 “농업경영체 유형에 맞는 맞춤형 지원으로 역량을 제고시켜 나가고 마을 단위로 스토리를 만들어 사람들이 머무는 농촌을 만들어야한다”며 “우리 농산물의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전했다. 이를 위해 모든 임직원에게 ‘현장’과 ‘전문성’을 중심으로 혁신의 자세로 업무에 임할 것을 주문했다.
신 원장은 “농정원이 앞장서서 우리 농산물의 시장을 확대해야 한다. 이런 사업은 철저하게 마케팅의 관점이 요구된다”며 “농정원은 찾아가는 서비스, 마케팅, 이런 단어를 스스럼없이 써야 하고, 임직원들은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 나가는 마케터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기본계획이 우리 농정원을 거치면 구체성을 갖추게 되고, 부가가치를 창출해야 한다. 책상에 앉아서 고민한다고 좋은 답이 나오지 않을 것”이라며 “관행적으로 처리하던 일들을 다시 한 번 의심하는 ‘혁신의 자세’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신명식 원장은 내일신문 편집국장, 디지털내일 대표이사를 거쳐 2010년 귀농 후 신명식농원 대표, 으뜸농부 이사, 큰들영농조합 이사, 으뜸농부협동조합 감사, 한반도 유기농배영농조합 이사 등 다양한 현장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