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한우개량사업소 한우 보증씨수소 15마리 선발
농협 한우개량사업소 한우 보증씨수소 15마리 선발
  • 이국열 기자
  • 승인 2022.07.01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부터 정액 본격 판매

 

[축산경제신문 이국열 기자] 유전능력이 탁월한 한우 보증씨수소 15마리가 선발됐다. 이번에 뽑힌 보증씨수소의 정액은 전국 농가에 보급돼 한우 개량을 이끌게 된다. 
국립축산과학원은 국가 단위 한우 유전능력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가축개량협의회 한우분과위원회에서 최종 선발한 2022년 상반기 보증씨수소 15마리를 발표했다.
최종 선발된 보증씨수소는 KPN1466, KPN1467, KPN1468, KPN1469, KPN1470, KPN1471, KPN1473, KPN1476, KPN1477, KPN1481, KPN1485, KPN1489, KPN1490, KPN1492, KPN1497이다.
이번에 선발한 보증씨수소는 도체중 유전능력이 2021년 하반기에 선발된 보증씨수소보다 평균 8.34kg 높아 도체중 개량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요 형질별로 유전능력이 뛰어난 씨수소를 살펴보면 도체중은 KPN1477, KPN1468, KPN1469가 높았고, 등심단면적은 KPN1459, KPN1467, KPN1485가 넓었다. 근내지방도는 KPN1489, KPN1497, KPN1476의 점수가 높았으며, 등지방두께는 KPN1489, KPN1492, KPN1481이 얇게 나타났다. 
또 이번 보증씨수소 가운데 4마리는 현재 판매되고 있는 보증씨수소(110마리)의 유전능력과 비교했을 때 케이피엔(KPN) 선발지수가 상위 10%에 포함됐다. 
2022년 상반기 한우분과위원회에서는 한우 집단의 유전적 다양성을 유지하고, 근교도(근친 정도) 상승을 막기 위해 씨수소 아비와 외조부의 혈통을 고려해 다양한 가계를 선발했다.
새로 뽑은 보증씨수소의 자세한 정보는 8월부터 국립축산과학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고, 정액은 8월부터 농협 한우개량사업소에서 판매된다. 
임기순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가축개량평가과장은 “농가에서 보유한 한우의 유전능력과 축군의 개량 목표를 고려해 씨수소를 선택하고 계획 교배하는 것이 한우 개량 효율을 높이는 방법이다”라며 “이번 선발로 농가의 선택폭이 넓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6개월(6월, 12월)마다 이뤄지는 한우 보증씨수소 선발은 농림축산식품부, 국립축산과학원, 농협경제지주 한우개량사업소, 한국종축개량협회가 협업해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