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친환경 축산모델 구축 협약식
농협, 친환경 축산모델 구축 협약식
  • 권민 기자
  • 승인 2022.06.17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SK인천석유화학와 함께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사진 가운데)과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사진 오른쪽), 최윤석 SK인천석유화학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사진 가운데)과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사진 오른쪽), 최윤석 SK인천석유화학 대표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축산경제신문 권민 기자] 농협중앙회는 지난 14일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SK인천석유화학(대표이사 최윤석)과 함께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협약 사항은 농·축산분야 신재생에너지 생산 촉진, 깨끗한 농촌 환경 조성을 위한 상호 협력이다.
업무 협약을 통해 앞으로 당사자들은 △농축산 유기성폐자원을 활용한 신재생에너지 생산 확대 △가축분뇨의 적정 처리를 통한 농촌 환경개선 △스마트 축산단지의 환경친화적 제어시스템 기술지원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SK인천석유화학은 바이오매스 기반의 전문화된 바이오연료 기술로 생산시설 설치와 관리를 지원하고, 농협은 가축분뇨, 유기성폐자원 등 원료반입 관리에 전념하며, 정부는 양사 간의 사업 추진을 위한 정책적 지원을 담당하게 된다.
이재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농협과 제조업이 협력해 가축분뇨를 신재생에너지원으로 탈바꿈하는 또 하나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농축산업의 친환경 시스템 구축과 깨끗한 농촌으로 만들어 가는데 농협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은 “우리나라 산업화를 이끌어 온 민간기업의 창의적 아이디어와 혁신기술을 농축산업에 접목해 지금까지와는 다른 방식으로 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를 촉진하는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