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축산경제, ASF 퇴치 적극 추진
농협축산경제, ASF 퇴치 적극 추진
  • 권민 기자
  • 승인 2022.06.17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발생 지역 방역 점검
방역복 등 각종 자재 지원
강원 홍천군 양돈농가에 ASF 방역물품 전달 후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 임홍원 홍천축협 조합장(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원 홍천군 양돈농가에 ASF 방역물품 전달 후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세 번째), 임홍원 홍천축협 조합장(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축산경제신문 권민 기자] 농협 축산경제는 지난 13일 강원 홍천군 관내 양돈농가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실태를 점검하고, 농가에 방역복 1680벌, 야생 멧돼지 퇴치용 LED 기피등 700개를 전달했다.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대표이사는 “농협은 정부 및 지자체와 협력을 통해 ASF 차단방역에 최선을 다 하겠다”며 “양돈농가도 강화된 방역시설 조기설치, 농장 출입 시 손 씻기 및 장화 갈아 신기 등 기본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5월 26일 홍천군 농가에서 발생한 건을 포함 양돈 ASF는 지금까지 총 22건(경기 9건, 강원 8건, 인천 강화 5건)이 발병했다. 
또 야생멧돼지 ASF 발병사례는 2019년 10월 첫 검출 이후 현재까지 2622건(6월 10일 기준)으로 ASF 확산방지를 위한 노력이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
한편 농협은 ASF 조기종식을 위해 홍천군 및 인접 8개 시·군 112개 농가에 대해 홍천축협 공동방제단 차량 7대 및 민간 소독차량 45대를 동원해 수시로 소독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