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즉석밥 'The미식 밥' 1종 출시
하림 즉석밥 'The미식 밥' 1종 출시
  • 김기슬 기자
  • 승인 2022.05.24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0% 쌀·물로 지어
‘첨가물 zero’ 구현

[축산경제신문 김기슬 기자] 하림이 100% 쌀과 물로 지어 밥 본연의 풍미를 살린 The미식 밥을 선보이며, 국내 즉석밥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하림은 지난 16일 The미식 밥 론칭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 알 한 알 살아있는 갓 지은 밥의 풍미를 그대로 재현한 The미식 밥을 통해 즉석밥을 꺼리던 소비자들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즉석밥2.0’ 시대를 열어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The미식 밥은 ‘첨가물 zero’를 구현했다. 물붓기와 밀봉 공정에서 최첨단 무균화 설비인 클린룸(클래스 100, NASA 기준)을 운용해오직 쌀과 물로만 밥을 짓는 것이 가능하다는 게 하림의 설명이다 .따라서 갓 지은 밥과 같이 구수한 밥 냄새 외에 이취가 전혀 없고, 밥 고유의 빛깔을 유지하는 등 기존 즉석밥과 차별화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아울러 냉수 냉각이 아닌 온수로 천천히 뜸을 들이는 차별화된 공정을 통해 용기를 밀폐하는 포장 필름과 밥 사이에 공기층을 만들어 냄으로써 밥알이 눌리지 않고 한 알 한 알 고슬고슬하게 살아있어 갓 지은 밥의 냄새와 식감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실제 The미식 밥의 용기 위를 눌러보면 공기층이 손 끝으로 느껴진다.

The미식 밥은 백미밥을 필두로 귀리쌀밥, 현미밥, 흑미밥, 오곡밥 등 총 11종 라인업을 갖췄다. 아기 젖병으로 쓰는 PP재질의 친환경 사각형 용기에 210g 1인분이 기본 포장 단위이며, 밥 종류에 따라 180g, 300g도 있다.

하림 관계자는 “The미식 밥에는 자연의 신선한 재료로 최고의 맛을 만든다는 하림의 식품철학과 원칙이 고스란히 담겨있다“면서 “즉석밥 2.0 시대를 열어 갓 지은 밥과 똑같은 즉석밥을 더 편리하고 다양하게 맛볼 수 있도록 함으로써 쌀 소비 촉진에도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The미식 밥은 전국 온,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