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축산과학원, 가축 희생 기리는 축혼제 열어
국립축산과학원, 가축 희생 기리는 축혼제 열어
  • 이국열 기자
  • 승인 2022.05.13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경제신문 이국열 기자]축산업 발전을 위해 희생한 가축을 기억하고 그 넋을 기리는 행사가 열렸다.

지난 10일 국립축산과학원은 개원 기념일을 맞아 본원 축혼비 앞에서 축혼제를 올렸다. 가축이 좋아하는 건초와 무, 배추로 제사상을 차렸고, 숙연한 분위기 속에서 분향, 강신, 초헌, 축혼사 등의 순서로 의식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직원 20여 명은 연구 과정에서 희생된 축생들의 혼을 달랬으며, 축산업이 가축질병 어려움을 극복하고 세계로 도약하길 기원했다.

박범영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장은 “가축들의 숭고한 희생이 있었기에 축산업이 농업의 주축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 가축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지속 가능한 축산업을 위한 연구에 온 힘을 다해 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