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병우 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 취임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 취임
  • 권민 기자
  • 승인 2022.01.14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현장에서 업무 개시

“스마트 축산 확산 최우선
인력난 해소·생산성 향상”
 안병우 대표이사(사진 가운데)가 취임 첫날인 12일, 경기도 평택 소재 스마트 축사 현장을 찾아 스마트축산시스템인 NH하나로목장(농협경제지주가 개발한 ICT 스마트영농지원 시스템)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축산경제신문 권민 기자] 안병우 농협 축산경제 대표이사가 취임 첫날 취임식 대신 축산 현장에서 업무를 시작했다.  
안병우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지난 12일 미래축산 구현의 답을 찾기 위해 경기도 평택 소재 스마트 축사 현장을 찾아 축산농가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안 대표이사는 “최근 곡물가 급등으로 인한 사료가격 인상, 조사료 수급 불안정, 대체육의 위협 등 축산업계에 불어 닥치고 있는 많은 난관들을 헤쳐 나가기 위해서는 디지털화를 통한 축산농가 인력난 해결과 축산 생산성 향상이 답”이라며 “재임기간 동안 스마트 축산 확산을 최우선 목표로 삼아 적극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안 대표이사는 “앞으로 적극적으로 현장을 찾아 축산농가의 고충을 직접 듣고, 축산관련 규제 개선과 축산농가의 소득 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호시우행(虎視牛行)의 자세로 임기 끝까지 초심을 잃지 않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