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한우바이어대회 성료
2021 한우바이어대회 성료
  • 이혜진 기자
  • 승인 2021.11.19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우 등심의 재발견’ 주력

 

[축산경제신문 이혜진 기자] 지난 16일 열린 2021 한우바이어대회에서 한우협회는 한우바이어들에게 디테일에 초점을 둔 최근 소비 트렌드를 만족시킬 소재로 한우 등심을, 한우가 가진 고급 이미지를 활용한 하이앤드 마케팅으로 지역 전통주와의 협업을 제안했다.<사진>
한우협회는 마블링이 풍부해 풍미와 맛이 좋은 한우등심의 특징과 함께 눈꽃 마블링의 살치살과 살치살 만큼 부드러운 새우살, 윗등심살, 육즙이 진한 꽃등심살, 살코기 육향이 좋은 아래등심살 등 이번 바이어대회에서는 소의 등줄기를 따라 머리 쪽부터 세분화해 기호에 따른 다양한 소비요구를 충족할 수 있도록 각 특성을 소개했다.                     

이와 함께 지역별 한우와 전통주를 결합한 컬래버 아이디어를 소개하며 지역과 상생하는 마케팅도 소개했다.

김삼주 전국한우협회장은 “한우 바이어분들이 많이 애써준 덕분에 11월 1일 대한민국이 한우 먹는 날이 국민께 많이 알려지면서 역대 최고의 성과를 올렸다”며 한우바이어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등심 근육 특성에 따라 부위를 더욱 세분화하고 지역 전통주와 협업하는 등 한우에 다양한 문화요소와 소비를 융합하고 있다”며 “이를 상품화한 마케팅 전략을 한우바이어들과 함께 고민해 한우 소비 활성화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