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홍성군 ‘깨끗한 축산농장’ 실태 점검
충남 홍성군 ‘깨끗한 축산농장’ 실태 점검
  • 한경우 기자
  • 승인 2021.11.05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9개 인증 농가 대상

 

[축산경제신문 한경우 기자] 충남 홍성군(군수 김석환)이 최근 깨끗하고 안전한 축산물 생산체계 구축을 위한 ‘2021년 하반기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사업’ 사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최근 군 축산당국에 따르면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인증하는 것으로 2020년까지 총 39농가(한우12, 양돈23, 젖소1, 양계3)가 인증을 받았고, 올해는 1농가가 인증 현장평가를 실시했다.
점검 사항은 농장의 방역 경고문 표지판, 입간판 및 안내판 설치 부착상태, 축사 및 축분 처리시설 주변 정리 및 청소상태, 악취저감 시설(양돈, 양계) 및 소독시설 작동 상태 확인 등이다.
신인환 축산과장은 “깨끗한 축산농장으로 지정이 되면 축산 관련 각종 지원 사업의 우선 대상이 되고, 친환경 축산 발전 기반을 만드는 계기도 되는 만큼 많은 축산농가들이 관심을 갖고 신청할 수 있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깨끗한 축산농장 조성사업 신청접수는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 산업팀에서 연중 실시하며 축산환경관리원의 현장 확인을 거쳐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최종 지정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