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경남지역본부 한파 피해농가에 생필품 지원
농협경남지역본부 한파 피해농가에 생필품 지원
  • 김점태 기자
  • 승인 2021.01.15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양시 청도면 관내

 

[축산경제신문 김점태 기자] 농협경남지역본부(본부장 윤해진)는 지난 9일 한파 피해를 입은 밀양시 청도면 관내 농가를 찾아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피해 극복을 위한 생필품을 전달<사진>했다.
이날 윤해진 본부장은 한파로 인한 수도 동결로 수돗물 공급을 받지 못하는 등 극심한 한파 피해를 입은 밀양시 청도면 두곡마을에서 피해지역 조치사항과 피해예방 추진상황을 점검하는 동시에 “농작물 피해방지를 위한 농촌 현장재해 예방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행정기관과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농업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윤해진 본부장은 이날 밀양시 청도면 두곡리 고추재배농가를 방문해 피해 농민들의 고충을 듣고 “한파로 인해 우리 농민들의 시름이 더 깊어지고 있다”면서 “경남농협은 한파로 인한 농산물 상품성 저하 피해를 막기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농협은 한파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7일부터 경남 관내 시군지부에 재해비상연락망을 가동하는 등 선제적 대응과 함께 사전예방 활동 및 긴급복구 지원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