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충남양돈농협 새해 설계
대전충남양돈농협 새해 설계
  • 한경우 기자
  • 승인 2021.01.08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크빌 공판장 활성화 역량 집중

도축량 확대 안정 전력
온라인 유통 체제 구축
교육지원사업 예산확대

[축산경제신문 한경우 기자] 대전충남양돈농협(조합장 이제만·사진)은 올해도 조합의 역량을 한데 모아 운영하고 있는 ‘포크빌 축산물 공판장’ 경영 활성화에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포크빌 축산물공판장을 기반으로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언택트 시대에 능동적으로 대처키 위해 신선육 온라인 유통망(인터넷 쇼핑몰 판매) 체제도 구축한다.
올해 사업계획 등에 따르면  총사업 물량은 경제사업에서 6845억 원, 상호금융에서 1조 5234억 원, 보험료 150억 원 등 모두 2조 2595억을 거양한다. 이는 전년보다 무려 22% 확대된 것으로 포크빌 축산물공판장의 물량 확대가 주요인이다. 
조합은 이를 위해 214억 9400만 원을 신규 투자, 신규사업장 증축을 비롯 신용사업장 개점과 가축분뇨 처리장 건립을 위한 부지매입, AI센터 생물자산(수입돈 20마리, 국내돈 50마리) 구입 등을 추진한다. 
특히 교육지원사업비도 확대 편성(21억 1100만 원→26억 원)하고 컨설팅사업을 비롯 브랜드 인증사업, 각종 양돈자재 및 방역을 위한 소독 및 동물약품 지원, 선진기술습득을 위한 집합교육 및 연수교육, 건강검진 및 자녀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