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진·선진FS, ‘소비자중심경영’ 5회 연속 획득
선진·선진FS, ‘소비자중심경영’ 5회 연속 획득
  • 한정희 기자
  • 승인 2021.01.08 1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정거래위서

 

[축산경제신문 한정희 기자] 선진은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고 한국소비자원이 운영하는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을 획득했다. 식육유통 담당 선진과 육가공 담당 선진FS 모두 CCM을 5회 연속 인증을 받는 쾌거를 달성했다.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은 기업의  소비자 중심 경영 활동을 심사·인증하는 제도다. 
선진은 지난 2007년 소비자불만자율관리시스템(CCMS)을 도입하고 2010년 최초로 CCMS 인증을 획득한 후, CCM을 체계적으로 운영해 2년마다 인증을 이어가고 있다. 선진은 2013년 소비자중심경영(CCM)으로 변경된 후 현재까지 5회(2013~2021년) 재인증을 획득했다. 
선진은 식육유통 BU장을 CCO(최고고객책임자)로 선임하는 등 CCM 운영 조직과 관리 매뉴얼을 재정비했다. 2018년 이후 제품과 홈페이지 등 대고객 용어를 통일하고, 소비자클레임 프로세스를 일원화했다. 
식육BU에 전담조직인 CCM 운영사무국을 구성해 VOC(고객의 소리)에서 수집한 정보에 적극적으로 대응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선진의 육가공 사업부문을 담당하는 선진FS(대표이사 전원배)도 2021년 CCM 인증을 획득했다. 선진FS는 보완점으로 지적된 24시간 상시 ‘고객의 소리’ 체계를 갖췄으며, CCM 관리 매뉴얼을 전면 개정했다. 선진FS 역시 2013년 CCM으로 변경된 후 현재까지 5회 연속 2년마다 재인증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이번 CCM 심사에서 선진과 선진FS 뿐만 아니라 하림그룹 내 하림, NS홈쇼핑, 팜스코 등 대기업 101개 사(식품회사 46개사)가 인증을 획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