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 재해복구 전사적 지원
농협사료, 재해복구 전사적 지원
  • 권민 기자
  • 승인 2020.10.08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림서비스’ 확대 운영
사료·볏짚 등 물품 지원
안병우 대표(사진 오른쪽)가 피해축사에서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안병우 대표(사진 오른쪽)가 피해축사에서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농협사료는 지난 폭우·태풍 등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축산 농가를 돕기 위해 피해농가에 사료 지원은 물론 현장 컨설팅으로 구성된 드림서비스 운영을 확대하는 등 전사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지난 8월 전국적인 집중호우로 인한 호우피해 지역별로 피해 등을 파악하여 농가별 피해규모에 따라 ▲사료 총 3만 4765포 ▲볏짚 등 총 4억 4000만원 상당을 지원했고, 연이은 태풍(마이삭, 하이선) 피해 지원으로 지사무소별 총 ▲535농가 사료 1만 1986포(1억4000만원 상당)를 지원했다. 
또 피해지역 전기점검, 수의, 방역 지원 등 드림서비스를 통해 ▲ 356농가(환산금액 5300만원)를 지원했다.
특히 이번 자연재해로 인해 농협사료 내에 축산농가가 큰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재해특별대책본부를 꾸려 전 직원이 총력 대민지원에 나섬으로써 시름에 잠긴 양축가에게 큰 힘과 위로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 
전창동 구례축협 조합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농가에 단비와 같은 배합사료 지원을 해준 농협사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고 밝혔다. 또 농협사료는 피해 농가로부터도 감사의 마음을 받고 있다. 
안병우 대표이사는 “농협사료는 언제나 축산농가의 든든한 동반자로서 상생해야 한다는 사명감을 갖고 있으며, 금번 지원을 통해 피해를 입은 농가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또 안 대표이사는 “방역과 전기시설 점검 등 도움이 필요한 농가에 아낌없는 지원을 계속 할 것이며, 앞으로도 최고 품질의 사료를 생산·공급하여 양축가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김성호 충청지사장(사진 오른쪽)이 사료 전달식을 갖고 있다
김성호 충청지사장(사진 오른쪽)이 사료 전달식을 갖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