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예산군 FTA 폐업지원금 신청 마무리
충남 예산군 FTA 폐업지원금 신청 마무리
  • 한경우 기자
  • 승인 2020.10.08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삽교읍 이리 소재 3곳

충남 예산군(군수 황선봉)은 지난달 29일 현재 내포신도시 반경 2㎞ 이내에 있는 돼지를 사육 중인 삽교읍 이리 소재 3곳의 축사 모두가 ‘축산분야(돼지고기) FTA 폐업지원금 신청’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현재 내포신도시 반경 2㎞ 내에는 26곳의 축사가 있으며 이 중 돼지 사육농가는 이번 폐업지원금을 신청한 3곳이다.
군 축산당국에 따르면 당초 3곳의 돼지 축사 중 2곳만이 폐업지원금 신청요건에 해당돼 지급절차를 진행해 왔으나 2020년 9월 17일자로 FTA 폐업지원금 신청 기준이 완화됨에 따라 나머지 1개 축사도 폐업절차를 진행할 수 있게 됐다.
군은 이번 폐업지원금 신청이 축산악취 문제 해결에 있어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 있는 만큼 큰 의미가 있을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내포신도시 축산악취 문제 해결을 위한 악취저감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겠다”며 “자발적인 악취 저감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남은 축사에 대해서도 지도·점검을 한층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