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지역청소년 꿈·희망 지원
하림, 지역청소년 꿈·희망 지원
  • 김기슬 기자
  • 승인 2020.07.31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도서시상식 8회째
‘하림 초등장학생 도서 시상식’ 진행 후 박길연 대표이사(오른쪽 두 번째)와 관계자들이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하림 초등장학생 도서 시상식’ 진행 후 박길연 대표이사(오른쪽 두 번째)와 관계자들이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하림이 지역 청소년들이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이어가고 있어 귀감이 되고 있다.
하림은 지난달 24일 ‘제8회 2020 하림과 함께하는 초등장학생 도서 시상식’을 진행했다.
‘하림과 함께하는 초등장학생 도서 시상식’은 지난 2013년 지역 인재양성과 불우한 청소년들의 자아확대를 돕고자 시작해 올해로 8회를 맞았다. 
매년 초등장학생을 선정하고 시상식을 통해 장학증서와 도서를 전달했으나, 이번 시상식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각 학교와 가정에 전달하는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됐다. 
하림은 금마초, 낭산초, 이리동초 등 익산시 60개 초등학교에 재학 중인 초등생 중 익산시 교육청의 추천을 받아, 69명의 장학생에게 3000만원 상당의 도서 전집과 장학증서를 전달했다. 도서는 역사, 인물, 한국사, 세계사, 고전 등 초등장학생이 희망하는 도서로 구성됐다.
박길연 대표이사는 “코로나19로 자라나는 꿈나무들을 직접 응원해줄 수 없어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초등생들이 이번 도서 시상으로 독서를 통해 더 넓은 세상을 만나고, 향후 꿈을 실현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