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광주본부, 코로나19 예방물품 전달
농협은행 광주본부, 코로나19 예방물품 전달
  • 염승열 기자
  • 승인 2020.07.17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봄이웃 청소년에
NH농협은행 광주본부는 지난 8일 광주광역시교육청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광주본부와 함께 돌봄이웃 청소년을 위한 코로나19 감염 예방물품(건강꾸러미) 전달식을 실시했다.
광주시교육청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장휘국 광주시교육감, 최영 NH농협은행 광주본부장, 김은영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광주지역본부장 등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해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해 위기상황에 놓인 저소득 가정 청소년 지원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이날 전달된 2000만원의 후원금은 체온계, 마스크, 비타민 등이 담긴 ‘건강꾸러미(Health-Box)’ 구입에 사용되며,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돌봄이웃 청소년 200세대에 지원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 참석한 최영 NH농협은행 광주본부장은 “지역사회 바이러스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돌봄세대 청소년들이 이 상황을 잘 극복해 앞으로 더욱 건강하게 성장하기 바란다”며 “소외계층에게 필요한 것들을 사전에 발굴하면서 지역사회에 이바지하는 은행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 광주본부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돌봄 이웃 아동·청소년 긴급생계비 후원, 화훼농가 돕기 꽃 나눠주기 행사, 지역 농업인 지원을 위한 농산물꾸러미 소비촉진행사, 일손 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지원을 위한 농촌일손돕기 등의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