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진 사양프로그램 적용농가 지육금액 1500만원 기록
선진 사양프로그램 적용농가 지육금액 1500만원 기록
  • 한정희 기자
  • 승인 2020.07.03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안동 소재 김수자 대표
지육단가 총 1500만원을 기록한 한우 거세우의 등심단면.
 

 

경북 안동에서 출하한 한우 거세우가 kg당 3만 699원으로 총 지육금액이 1500만원을 기록했다. 도드람 안성축산물 공판장(이하 도드람LPC) 한우 거세우 부문 역대 최고 단가다. 주인공은 안동시 서후면에서 140마리 규모의 비육 전문 농장을 운영하는 김수자 대표다.
이번에 최고 단가를 기록한 한우 성적을 살펴보면 2018년 4월생으로 27개월령이다. 도체중은 지난해 축산물품질평가원 기준 거세우 평균 도체중(446kg)보다 43kg가 무거운 489kg이다. 등심단면적 138㎠, 근내지방도 9를 기록했다. 이 같은 성적을 바탕으로 총 지육금액 1501만 1811원을 달성하며 도드람LPC 역대 최고 금액을 경신했다.
김수자 대표는 2시간 간격으로 사료조를 관리한다. 육성우 경쟁으로 섭취량이 떨어지는 개체 관리를 위해 일일 3회 사료를 급여하는 등 성실한 사양관리를 유지하고 있다. 상수도를 설치해 음수의 질을 사람이 먹는 수준으로 향상하는 등 한우를 세밀하게 관리하고 있다. 
사료는 구간별로 선진의 ‘트리플’과 ‘원더플’ 시리즈의 사양관리 프로그램을 적용한다. 선진은 급여 프로그램 외에도 23~24개월령 개체에 초음파 진단을 통해 등지방과 근내지방도 데이터를 바탕으로 마블구간(23개월령~출하)에 사료 조절 등 사양관리를 지원했다. 
김수자 씨는 “현재 성적에 안주하지 않고 1++등급 출현율을 70% 이상으로 끌어올리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수자 대표와 선진 사료영업본부 이중재 씨.
김수자 대표와 선진 사료영업본부 이중재 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