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축산과학원·국립환경과학원 MOU체결
국립축산과학원·국립환경과학원 MOU체결
  • 이희영 객원기자
  • 승인 2020.05.22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세먼지·축산환경 공동연구키로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원장 양창범)과 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원장 장윤석)이 미세먼지 및 축산환경 분야 융․복합 연구기능 강화를 위해 손을 잡았다.
지난 15일 국립축산과학원에서 ‘대기환경 및 축산환경 분야 연구기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국내 축산 분야 국립연구기관과 대기환경 분야 국립연구기관이 미세먼지, 암모니아 등 대기질 평가 등 축산환경 분야 협업에 뜻을 함께 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두 기관은 지속가능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한 유익한 연구 활동과 정보교류 등 다양한 협력과제를 수행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두 기관은 협약체결과 함께 △미세먼지 등 대기환경 △축산 냄새물질 △가축 분뇨 배출원단위 산정 △가축 분뇨 자원화 및 처리 등 축산환경 분야 연구기능 강화에 협력한다.
장윤석 국립환경과학원장은 “국립축산과학원과의 업무협약 체결로 2차 생성 미세먼지, 악취 및 양분관리 등 국정과제의 차질 없는 수행과 악취방지 종합시책 등의 이행을 위한 과학적 기반을 강화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양창범 국립축산과학원장은 “국립환경과학원과의 업무 협의와 기술 교류는 미세먼지, 가축 분뇨 등 축산 분야 환경문제 해결을 위한 기술 개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축산환경  분야 연구 경쟁력 강화를 통해 지속가능한 축산업 발전에 이바지 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