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지역 인재 양성 귀감
하림, 지역 인재 양성 귀감
  • 김기슬 기자
  • 승인 2020.02.14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용품·학비, 장학금까지
헌혈 등 다양한 사회공헌

 

하림의 지역인재 양성을 위한 행보가 업계의 귀감이 되고 있다.
하림은 지난 10일 어려운 가정환경을 극복하고 서울 소재 대학에 합격한 익산 A여고 B양에게 500만원 상당의 장학증서를 전달<사진>했다.
B양은 가정환경이 어려운 조부모 밑에서 학업에 열중해 중·고등학교 내내 우수한 성적을 차지했으며, 이같은 사연을 알게 된 하림은 고교 3년 동안 매달 20만원의 장학금을 후원해왔다.
또한 하림의 C임원은 그동안 B양에게 학원비와 학용품비를 후원하는 등 꿈을 잃지 않고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격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B양은 최근 서울 소재 대학에 합격했으나 진학을 앞두고 입학금·등록금·기숙사 비용 등으로 버거움을 안게 됐다.
이에 하림은 장학금을 후원함으로써 B양의 더 큰 미래를 응원하기로 했다.
B양은 “여러 어려움 속에서 하림의 도움이 큰 힘이 될 때가 많았다”며 “지금의 응원을 잊지 않고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겠다”고 말했다.
박길연 대표이사는 “하림의 응원과 격려로 잘 성장해준 B양에게 감사함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어려움과 기쁨을 나누며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림은 지역인재 양성 외에도 농촌경제 활성화, 헌혈 시무식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