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물품질평가대상 육우부문 2관왕 달성
축산물품질평가대상 육우부문 2관왕 달성
  • 박찬용 기자
  • 승인 2020.01.10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위축협사료 이용농가 최우수·특별상 수상
안동시 정봉구 농가, 군위군 서수장 농가
제17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시상식에서 수상농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17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시상식에서 수상농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17회 전국축산물품질평가대상 시상식에서 군위축협 육우사료 이용농가가 육우부문 최우수상(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및 특별상(한국낙농육우협회장상)을 차지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수상자는 경북 안동시에서 한·육우를 키우고 있는 정봉구씨로, 육우 출하 성적 중 1등급이상 출현율이 전국 평균 8%보다 3배 이상 높은 26%에 달하고, 2등급 이상 출현율은 전국평균보다 44%가 높은 92%의 출현율을 보였다.
또한 한국낙농육우협회장상을 수상한 서수장 농가는 경북 군위군에서 양돈 및 육우를 키우고 있으며, 1등급이상 출현율이 37%, 2등급 이상 출현율의 경우 88%로 나타나고 있다.
수상자들은 “이번 육우부문에서 큰 상을 받게 되어 매우 기쁘고 보람되며, 앞으로도 군위축협과 함께 품질 좋은 육우 생산에 힘쓰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한편 군위축협은 2000년 원유수급 조절 기조가 확대되면서 처치곤란이었던 송아지 및 미경산우를 비육하면서 육우산업에 뛰어들었고, 2005년 육우사료를 개발하고 사양시험으로 비육프로그램을 개발해 육우사육농가에 보급했다.
특히 2008년에는 ‘홀스타인 거세우의 효율적인 비육기술 개발에 관한 연구’로 아시아·태평양 동물자원과학회(AAAP)에서 최우수학술상을 수상한 바 있다. 2018년에도 같은 대회에서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하는 등 육우에 대한 연구개발사업을 적극적으로 해왔으며, 육우 경쟁력 강화와 양축가의 기술 향상을 위해 축산 심포지엄 및 육우세미나를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군위축협은 이러한 연구개발사업을 바탕으로 전체 거래농가의 비육성적이 전국평균보다 높은 1등급 이상 20%, 2등급 이상 75%에 달하는 등급출현율을 보여주고 있으며, 품질 좋은 육우를 안정적으로 생산·공급함으로써 전국 육우 유통의 15% 이상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가격 안정을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소비자에게 육우를 판매하고 있다.
김진열 군위축협 조합장은 “육우산업은 관·학·연 뿐만 아니라 생산조직조차도 외면 받고 있는 게 사실이다”며 “하지만 전국 5000여 농가가 15만 마리를 키우고 있는 우리나라 축산자원으로써 더 이상 외면 받지 않도록 육우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군위축협만의 특화된 사양기술을 육우농가에 보급해 얼굴 없는 육우산업을 얼굴 있는 육우산업으로 바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