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 현장 맞춤형 상담’ 인기 폭발
‘축산 현장 맞춤형 상담’ 인기 폭발
  • 이희영 객원기자
  • 승인 2020.01.03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 설문…94% 만족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이 올해 실시한 ‘축산 현장 맞춤형 종합 상담’의 만족도가 94%를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맞춤형 종합 상담은 분야별 전문가들이 각 지역을 찾아가 상담을 통해 문제점을 듣고 해결방법을 제시하는 방법으로 이뤄진다.
이번 만족도 조사에서는 5점 만점에 4점 이상의 응답이 94.6%로, 지난해(94.7%)와 비슷한 수준으로 호응도가 높게 나타났다.
올해 상담은 3월부터 9월까지 28회에 걸쳐 한우, 젖소, 닭 세 축종(가축 종류)을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825명이 참여했다. 참여자들의 평균 연령은 55.2세로 지난해보다(53.9세) 1.3세 높았으며 60대가 33.3%로 가장 많았다. 평균 사육 경력은 17.4년이었다.
농가별 맞춤형 기술을 질의응답․토론식으로 진행해 집중도가 높았으며, 퇴비 부숙도 검사, 계절별 시설·사양 관리 등 현안 관련 상담을 할 수 있어 좋았다는 의견이 많았다.
한우 농가는 △인공수정 시기 판단 방법 등 번식 분야(21.4%) △송아지 설사병 원인과 예방법 등 질병 분야(21.4%)에 높은 관심을 보였다.
젖소 농가는 △단계별 사료급여 방법 등 사양 관리(31.8%) △세정수 정화처리 방법 등 축산 환경 분야(23.4%)에 대해, 닭 농가는 △백신 선택·접종 등 질병 예방(50.0%) △환기팬 설치 방법 등 축산 환경 분야(30.0%)에 대해 상담이 많았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오형규 기술지원과장은 “2020년 축산 현장 맞춤형 종합상담은 3월부터 실시할 계획이다”며 “설문 조사 결과를 반영해 내년에도 축산농가에 꼭 필요한 기술상담으로 현업 적용도를 높일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