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람바이오시스템 ASF 진단키트
아람바이오시스템 ASF 진단키트
  • 박정완 기자
  • 승인 2019.12.2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검역본부 품목허가 취득

 

아람바이오시스템은 최근 ASF 유전자 진단키트(제품명: Palm PCR™ ASFV Fast PCR Kit, 사진)에 대한 농림축산검역본부 제조품목허가(제229-004호)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ASF 유전자 진단키트는 ASF 바이러스 유전자를 실시간 PCR 반응을 통해 증폭해 ASF 감염 여부를 확진하는 데 사용되는 동물용 체외진단시약이다.
ASF 진단키트에는 감염된 돼지로부터 바이러스 항원을 직접 검출해 감염 여부를 진단하는 유전자 진단키트와 항체를 검출해 진단하는 면역효소(ELISA) 진단키트가 있다.
유전자 진단키트가 면역효소 진단키트에 비해 민감도 및 정확도가 뛰어나 현재 ASF 확진 판정에 사용되고 있다.
특히 아람바이오시스템의 ’Palm PCR™ ASFV Fast PCR Kit’는 동사의 기허가 제품인 초고속 유전자증폭장치 ’Palm PCR™ S1/S1e System (제 229-001호)’과 함께 사용할 경우 경쟁사 제품 대비 4~5배 이상 빠른 25분 이내 초고속 진단이 가능하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또한 유전자 추출장비가 필요 없는 동사의 유전자 추출시약 ‘Palm PCR™ Direct DNA Extraction Kit (제 229-003호)’를 사용하면 DNA 추출과정이 15분 이내의 간단한 전처리로 대체되어 검체에서 진단결과 도출까지 40분 이내로 가능하다.
황현진 아람바이오시스템 대표는 “우리나라는 돼지고기 생산 및 가공량 부분에서 세계 10위권의 국가로, ASF가 미치는 경제적 파급 효과가 매우 크다”면서 “당사의 ‘Palm PCR™ ASFV Fast PCR Kit’가 국내에 유입된 ASF의 조기진단을 통한 신속차단 방역시스템 구축에 기여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아람바이오시스템은 혁신적 신기술들을 보유하고 바이오·의료장비 및 초고속 분자진단시스템을 개발, 판매하는 바이오텍 기업이다. 세계 최고 성능의 초고속 포터블 PCR 기술을 기반으로 차세대 분자진단 시장을 선도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