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축산물 공급 약속드립니다”
“안전한 축산물 공급 약속드립니다”
  • 이혜진 기자
  • 승인 2019.11.22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농가들, ‘자정’ 결의

 

축산농가들이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고 질병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대국민 약속을 발표했다.
김홍길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과 이승호 한국낙농육우협회장,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 이홍재 대한양계협회장, 문정진 한국토종닭협회장 등 축산단체 및 축산관련단체 대표들은 지난 19일 정부 세종청사에서 지속가능한 축산업 발전을 위한 축산인들의 다짐을 밝혔다.
이들은 국민들에게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는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각오로 차단방역에 혼신을 다할 것을 결의했다.
특히 축사 내·외부를 주기적으로 소독하고 축사 출입시 기본적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강조하는 한편 외부 질병발생요인 차단을 위해 그물망이나 방충망 등을 설치하고 수시로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축산인들은 자정노력을 통해 국민들의 신뢰를 회복하고 지속가능한 축산업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김홍길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은 “축산 농가들은 스스로 자정노력을 경주 할 것”이라면서 “국민들도 축산 농가들의 스스로 바뀌어 가는 과정과 모습에 격려와 응원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또 김 회장은 “최근 가격이 폭락한 돼지고기와 소비침체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축산물 소비에 적극적으로 힘을 보태주길 부탁한다”면서 “축산물을 사랑하고 애용하는 국민들의 기대에 부응해 국민들과 축산이 모두 행복하고 웃을 수 있는 가치 있는 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남 축산단체도 참여

 

충남지역 축산단체들이 축산업에 대한 신뢰를 회복하고 이미지를 쇄신하기 위해 지난 19일 도청 기자브리핑룸에서 ‘축산농가가 드리는 대국민 약속’ 결의문을 발표했다. 대한한돈협회·한우협회·낙농육우협회·양계협회 등 충남 축산단체 대표들은 이날  최근 가축질병 발생과 축산농가의 가축분뇨 민원발생 등 축산업에 대한 신뢰 하락과 이미지 훼손이 심각하게 우려되는 상황에서 축산단체 대표들이 자정노력과 함께 개혁 의지를 표명했다.
이날 축산단체 결의문에는 국민들에게 안전한 축산물을 공급하는 본연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 할 뿐만 아니라 농장에서의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이고 철저한 분뇨와 냄새 관리, 환경친화적 동물복지 시행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와 함께 “요즘 가격이 폭락한 돼지고기를 비롯한 우리 축산물 소비에 국민들도 적극 힘을 보태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충남 축산단체를 대표해 결의문을 발표한 한돈협회 최상락 충남도협의회장은 “축산업에 대한 도민의 부정적 인식을 소멸시키고 긍정적인 인식을 제고할 수 있도록 생산자단체에서 스스로 철저한 방역,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 안전한 축산물 공급 등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한경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