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껍질 ‘칼슘의 보고’
계란껍질 ‘칼슘의 보고’
  • 김기슬 기자
  • 승인 2019.11.18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큰 껍질엔 칼슘 700㎎이나

계란이 최고급 단백질을 제공하는 훌륭한 식품이란 것은 대부분 동의하지만, 계란 껍질도 특별한 용도를 갖고 있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은 드물다.

쓸모 없는 것으로 인식돼 온 계란 껍질이 훌륭한 칼슘 공급식품이란 기사가 영국에서 나왔다.

영국의 건강전문지인 멘스헬스’(Men‘s Health)계란 껍질과 사과 속·, 더 많은 섭취 권장이란 제목의 지난 1014일자 기사에서 계란 껍질·사과 속·수박 씨 등 흔히 무심코 버려온 부위의 영양학적 장점을 소개했다.

계란은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버릴 것이 없는 식품으로 알려져 있지만 껍질은 대부분 별 생각 없이 폐기한다.

하지만 계란 껍질을 일부러 먹는 유명인도 있다. 최근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로 돌아온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매일 아침 마시는 우유와 체리주스 약간, 바나나 반개로 구성된 단백질 셰이크에 계란 껍질 하나를 집어넣는다. 그는 계란과는 인연이 깊은 인물이다. 2003년 미국 캘리포니아 주지사 보궐선거에 출마한 아놀드 슈워제네거는 캠페인 도중 반대자가 던진 계란에 맞자 아침 식사를 주려거든 베이컨도 주세요라고 대응했다.

슈워제네거가 셰이크에 계란 껍질을 넣는 것은 뼈 건강에 필수적인 칼슘을 보충하기 위해서일 것이다.

실제 아르헨티나 연구팀이 2013년에 발표한 연구 결과에 따르면 계란 껍질은 칼슘의 보고(寶庫). 큰 계란 껍질엔 칼슘이 700이나 들어 있다. 한국인이 가장 부족하게 먹는 영양소인 칼슘의 하루 섭취 권장량이 700이다. 기사에선 계란 껍질에 오염돼 있을지 모르는 살모넬라균(식중독균의 일종) 위험을 피하기 위해 계란 껍질을 끓이거나 오븐에서 구운 후 가루로 으깨 섭취(또는 첨가)할 것을 권장했다.

계란 껍질의 93%가 칼슘이다. 치아 건강에 필수적인 칼슘이 풍부한 계란 껍질은 충치의 자연 치유를 돕는다. 계란 껍질은 자연 친화적인 필링(peeling) 크림도 된다. 계란 껍질에 풍부한 레티놀이 피부의 노화를 억제해서다. 껍질은 불필요한 각질을 제거해 피부를 항상 건강하게 유지시켜 준다.

 

Tag
#계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