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진가족 그림대회 수상작 전시
선진가족 그림대회 수상작 전시
  • 한정희 기자
  • 승인 2019.11.05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림사옥 이어 천호 문화갤러리
2019년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 시상식 후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년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 시상식 후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은 자사 문화 상생 프로그램인 ‘2019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의 수상작 전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올해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 수상작 전시회는 10월 16일부터 22일까지 6일간 ‘신사동 에코락(樂)갤러리’에서 개최한데 이어 ‘천호지하보도 문화갤러리’로 자리를 옮겨 이달 31일까지 실시한다. 전시회에는 지역 주민들의 문화 향유를 위해 상설 오픈 중으로 누구나 무상으로 입장 가능하다.

올해로 9회 째를 맞은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는 ‘함께 나누는 넉넉한 세상’을 주제로 진행했다. 올해 대회는 작년에 이어 중국·베트남 등 선진의 해외 법인이 위치한 각국 어린이들의 작품까지 접수 받았다. 세계 각국의 문화적 차이를 엿볼 수 있는 다채로운 작품이 접수되어 질적인 측면에서도 대회가 한 층 성숙해지는 기회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올해 대상의 영예는 안성시 비룡초 4학년 박주연 어린이가 차지했다. ‘평화의 소녀상’이 보이는 들판에서 즐겁게 뛰노는 아이들의 모습을 그린 작품이 행복한 세상의 모습은 물론, 진지한 의미까지 전해줬다는 평을 받았다. 이 밖에도 어린이의 동심, 상상력, 순수함이 돋보인 작품 총 50점이 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범권 선진 총괄사장은 “선진가족 어린이 그림대회는 지역 주민들에게 문화적 즐거움을 드리는 것은 물론, 회사로 하여금 ‘함께 만드는 넉넉한 세상’이란 사명을 되짚어보게 만드는 소중한 연례 행사”라고 말했다.

또 “이번 전시회에서도 어린이들의 그림 속에 담긴 따뜻한 이야기와 훌륭한 솜씨에 큰 감동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