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계협회, AI 특별방역 돌입
양계협회, AI 특별방역 돌입
  • 김기슬 기자
  • 승인 2019.10.04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황실 내년 2월까지 운영

양계협회가 지난 1일부터 AI 특별방역상황실 운영에 돌입했다.
양계협회는 AI 특별방역대책기간 도래에 따라 내년 2월 28일까지 AI 특별방역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특별방역대책상황실은 협회장을 중심으로 △방역홍보팀 △예찰정보팀 △제도개선팀 등으로 구분해 운영된다.
또한 AI에 대한 상황유지와 관리를 비롯 신고접수, 홍보 등을 실시해 정부의 차단방역 활동에 적극 동참한다는 방침이다.
이홍재 회장은 “농가들은 AI 차단방역을 위해 매주 1회 이상 소독을 실시하고. 매일 폐사율과 산란율 등을 점검·기록한 후 월 1회 해당 지자체에 보고해야 한다”면서 “AI 의심축 발견시 가축방역기관에 즉시 신고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