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이어 파주서 ASF 추가 확진
김포 이어 파주서 ASF 추가 확진
  • 한정희 기자
  • 승인 2019.09.24 0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동방역팀 긴급 투입 살처분 조치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23일 경기 김포시 통진읍의 한 돼지농장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진 판정에 이어, 24일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 소재 돼지농장에서도 추가 확진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다.

농식품부는 지난 23일 중점관리지역 내 소재한 경기도 파주시 적성면 소재 돼지농장(2300여두 사육)의 의심축 신고 건에 대해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정밀검사 한 결과, 24일 오전 4시경 확진 판정이 나왔다고 발표했다.

농식품부는 해당 농장의 의심축 신고접수 직후부터 현장에 초동방역팀을 긴급 투입해 사람, 가축, 차량에 대한 이동통제, 소독 등 긴급방역 조치를 취했다. 살처분 조치를 즉시 실시하고, 발생원인 파악을 위한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축산농가 및 축산관계자에 대해서는 농장 및 관련시설에 대한 소독 등 철저한 방역조치를 이행하고, 면밀한 임상관찰을 통해 의심축이 발견된 경우에는 신속하게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한편 가축전염병 통합 신고번호는 (국번없이)1588-9060 / 4060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