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목우촌, 삼계탕 1400개 전달
농협사료·목우촌, 삼계탕 1400개 전달
  • 권민 기자
  • 승인 2019.08.09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구청에

 

농협사료와 농협목우촌은 지난 1일 서울시 강동구청장실에서 소외이웃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해 ‘목우촌삼계탕 1400개’를 이정훈 강동구청장에게 전달<사진>했다.
이번 지역나눔행사는 강동구청 산하 강동종합사회복지관에서 운영하는 ‘강동구푸드마켓 푸드뱅크센터’에 진열되며, 여기에 기탁받은 식품은 이용대상자인 저소득 회원이 마켓에 방문하여 원하는 물품을 선택하여 무상으로 가져가게 된다.
김영수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갈수록 심해지는 무더위에 이웃주민들이 보양식을 먹고 건강하게 여름을 지내시라고 이번 나눔을 마련했다”면서 “농협의 기본이념인 상생(相生)을 실천하기 위해 앞으로 지역발전에도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해다.
곽민섭 농협목우촌 대표이사도 “우리 축산농가가 직접 키우고 농협에서 정성스레 가공한 제품을 이런 좋은 자리에 선보이게 되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국민들의 건강한 먹거리 생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