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승범 충남도청 동물방역위생과장
임승범 충남도청 동물방역위생과장
  • 한경우 기자
  • 승인 2019.07.05 1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축산물 안전성 확보 최선
소비자 확고한 신뢰 받게

 

“동물방역에 총력을 기울여 청정 충남 축산을 시현하는 한편 소비자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축산물 위생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습니다.”
지난 1일자로 충남도 동물위생시험소장에서 충남도청 동물방역위생과장으로 영전한 임승범 과장(지방기술서기관)의 취임 각오다.
임 소장은 이와 함께 “충남대 수의과대학 출신으로 첫 축산기술연구소장과 동물위생시험소장에 이어 동물방역과장으로 부임, 선·후배 및 동료 수의공직자에게 막중한 책임감도 느낀다”고 소회를 밝히면서 충남도 가축방역과 축산물위생 업무에 만전, 축산농가의 청정축산을 이뤄나가는데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나가겠다고 재 다짐한다.
지난 1990년 충남도가축위생연구소(현재 동물위생시험소)에서 공직을 시작한 임 소장은 그동안 논산시와 충남도 축산과 등에서 주요업무를 보면서 깔끔한 업무처리와 직원 간 유대를 돈독히 해온 축산공직자라는 평. 잠시 충남도 공무원노조의 사무국장에 재임하면서 도청 내 직원 간 ‘마당발’이라는 별칭도 얻었었다.
충남 보령 출신으로 29년간의 공직생활을 해오면서 주경야독, 대학원을 졸업하며 행정학 석사학위를 취득하는 한편 모범공무원과 사회발전 및 가축방역 등의 공로로 국무총리표창 2회,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2회, 식품의약품안전처장 표창 등을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