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해요. 우리우유·우리치즈!’
‘사랑해요. 우리우유·우리치즈!’
  • 이혜진 기자
  • 승인 2019.06.07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유의 날·치즈 페스티벌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와 농협 축산경제는 지난1일 경기도 화성시 소재 동탄여울공원에서 2019년 우유의 날&국내산 치즈페스티벌을 개최했다.
6월 1일 세계 우유의날을 기념해 열린 이번행사는 국산 우유와 치즈 전시, 도심 속 목장나들이 등 다양한 체험 행사를 통해 국내산 유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자리로 마련됐다.<관련기사 10면>                        

2019 우유의 날 &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 이모저모

 

1·2일 양일 동안 8만 인파
체험형 프로그램 인기몰이
특히 ‘도심 속 목장나들이’
개장부터 폐장까지 북새통
다양한 치즈·요리 큰 관심
농가·업체·소비자 화합의 장

 

세계우유의날을 기념해 지난 1일~2일 양일간 경기도 화성시 소재 동탄여울공원 일대에서 열린 2019 우유의 날 (MILK UP Festival) &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에 8만 명의 인파가 몰려들어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이번 행사에는 우유의날 기념식을 비롯해 도심 속 목장 나들이,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 유업체 및 유관단체 홍보행사, 기타 부대 행사 등 세부 프로그램이 상시 운영돼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 단위 관람객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졌다.
아이들에게는 체험형 프로그램이 큰 인기를 얻었다. ‘도심 속 목장 나들이’는 개장부터 폐장까지 많은 인파가 몰려 북새통을 이뤘으며 도심속 목장나들이 역사상 가장 많은 체험객의 방문을 기록했다.
‘국내산 치즈 페스티벌’에서는 나만의 치즈 요리를 뽐내는 ‘2019 치즈요리 대회’가 열렸으며, 대회와 시상식이 끝난 뒤 수상자들의 요리를 직접 시식해 볼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그 밖에도 국내산 치즈·세계 치즈 정보관, 치즈 수제피자 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마련돼 관람객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이승호 위원장은 “6월 1일, 세계 우유의 날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한 이 자리에 낙농가와 유업체, 그리고 많은 소비자들이 함께 참여했다”면서 “<밀크업> 이라는 제목 그대로 우유의 위상이 앞으로 더욱 드높아지길 기대해 봅니다”고 전했다.
김태환 농협축산경제 대표는 최근 국내 낙농산업이 원유 소비정체와 수입 유제품들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범낙농업계와 소비자가 한데 어우러지는 대규모 행사를 함께한다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며 소비자들에게 국산 우유와 치즈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전달하고 그 우수성을 알림으로써 낙농업계의 위기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