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친환경 농축산 집중 지원
남원시 친환경 농축산 집중 지원
  • 신태호 기자
  • 승인 2019.02.0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신규사업 보고회

전라북도 남원시(시장 이환주)는 지난달 24일 제3차 국가예산 신규 사업 발굴보고회를 갖고 121개 사업에 총 사업비 1조7614억원을 발굴했다. 이중 국비는 1조5512억원이며 2020년 요구액은 1020억원에 이른다. 2020년 발굴된 신규 국가예산 사업은 남원시만이 가지는 고유 자원을 활용하고 기준 인프라를 강화해 고도화를 이뤄가는 사업들이다.
이 사업들은 지리산이라는 브랜드를 부각하고 가축 유전자원시험장 부지, 허브벨리와 백두대간 생태교육 전시관 등의 인프라를 이용한 다양한 사업들이 제기됐다.
대표적으로는 지리산 국립 산림공원 문화센터, 지리산 친환경 농산물 복합서비스 단지, 산나물클러스터 등이다.
관광 인프라를 보강하는 사업으로는 남원시 관광지 모노레일 설치사업을 기반으로 짚라인 체험놀이 시설, 함파우 유아숲 체험원, 키즈파크 조성과 여가캠핑장 조성 등이 발굴됐다.
일자리와 사회적 혁신을 이끌 사업으로는 남원 사회혁신 협력 공간, 남원 청년몰 조성, 옻칠 메이커 일반땜, 옻칠 마을 공방 육성사업, 목공예 산업관광 콘텐츠 개발사업 등이다.
또 시민이 이용하는 편익사업으로는 교륭산 및 섬진강 국민여가 캠핑장 조성, 춘향골 체육관 베드민턴장 조성, 왕정공원 생태숲 조성, 자전거 안전이용 환경개선, 공영 주차장 확대 등이다.
이환주 시장은 보고회에서 “신규 사업발굴은 시민의 입장에서 우리지역에 어떤 사업이 필요할 것인가 고민하는 기초적인 자세로 시작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조금 다른 시각에서 남원시 동력이 될 새로운 국가예산 사업들을 발굴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남원시는 지역 밀착형 생활 SOC 사업을 발굴하고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 민간 자문위원을 구성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시민이 좀 더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국가예산을 발굴해 국가예산 확보에 박차를 기하겠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