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산청축협 축분퇴비유통센터
함양산청축협 축분퇴비유통센터
  • 김점태 기자
  • 승인 2019.01.04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축분뇨 퇴·액비품평회 전국 최우수
엄격한 적법성우수성 통과…진가 인정
함양산청축협 축분사업유통센터 전경.

 

박종천 조합장.

함양산청축협(조합장 박종천)의 가축분뇨 퇴·액비 사업이 품질의 우수성을 인증 받아 그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
함양산청축협은 최근 농협중앙회에서 주최하는 2018년 ‘가축분뇨 퇴·액비품평회’에서 액비부분 전국 최우수상을 수상해 그 진가를 공인 받았다.
농협중앙회가 매년 개최하고 있는 가축분뇨 퇴·액비품평회는 퇴·액비 품질관리 능력과 함께 생산시설 관리능력까지 함께 평가해 운영전반에 걸쳐 우수사업장을 선발하는 제도로 전국의 퇴·액비 생산공장을 대상으로 품질관리부문에서 질소전량, 인산전량, 가리전량 등 각각의 성분 합계량이 0.3이상이며 수분과 부숙도 등 액비 검사기준 규격에 준한 적합성과 우수성을 엄격하게 평가해 시상하는 품평회다.
이번 2018년도 평가에서 함양산청축협의 액비가 최우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그동안 함양산청축협축분퇴비유통센터에서는 양질의 가축분뇨 퇴·액비 생산으로 양축농가와 경종농가 소득증대를 위해 노력해 왔는데 함양산청축협이 생산하고 있는 미생물 발효액비는 농업인의 충분한 시용과 효과 인증을 위해 현재 무상공급 및 살포 중에 있다.
시용한 관내 농가에서 인기가 높아 필요한 농가의 주문이 쇄도하고 있는 상태며, 지난 2014년과 2017년에도 액비부분에서 장려상을 수상 하는 등 꾸준한 성장을 거듭해 오고 있다.
특히 동조합의 축분퇴비유통센터에서 생산하고 있는 퇴비는 1등급 가축분 퇴비로써 유기성이 높은 원재료를 사용해 ‘교반부숙 발효공법’을 거쳐 생산하고 있다. 고온발효공법(1차 퇴적자연 발효, 2차 기계교반 브로잉 발효, 3차 후숙퇴적자연 발효)을 통해 70℃이상 공정 운영함으로써 유해 병원균, 종자, 해충 등을 사멸한 안전하고 깨끗한 1등급 가축분 퇴비이다.
함양산청축협은 지난 2006년 퇴·액비공장을 준공, 가동한 이래 10여년 동안 지역 축산농가의 축산분뇨처리 고민을 해소하는 동시에 축산폐수를 자원화 함으로써 경종농가의 비옥한 토양조성에도 큰 몫을 담당하고 있다.
박종천 조합장은 “가축분뇨의 미생물 발효액비 살포효과로 환경오염 방지, 농촌 노동력 문제 해결, 농업인 농자재 구입비 절감은 물론, 토양미생물 공급에 따른 토양환경 개선과 농작물생육 개선효과가 크게 기대되는 사업”이라고 강조하고 “우리지역에 자연순환농업의 모범적인 모델을 제시함으로써 경종농가와 축산농가가 어우러져 잘사는 농촌, 부자농촌을 만드는 일에 함양산청 축협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