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 축산물 품질평가대상서 대통령·국무총리상 수상
농협사료 축산물 품질평가대상서 대통령·국무총리상 수상
  • 권민 기자
  • 승인 2018.11.30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수 대표, “이용농가 농협사료 우수성 입증”

 

지난달 22일 세종시 축산물품질평가원에서 열린 『제16회 전국축산물 품질평가대상』에서 농협사료 이용농가가 대통령상, 국무총리상 등 우수한 성적을 거둬 화제가 되고 있다.
축산물품질평가원이 주최한 이번 대회는 한우, 한돈, 육우, 산란계 등 4개 축종에서 `17년 9월부터 `18년 8월까지 1년간 출하성적을 점수화했으며, 사육기간·송아지 자가생산 비율·안전축산물 생산 등의 가점이 있다.
그 결과 한우대상(대통령상)은 울산 이규천 농가가, 한돈대상(국무총리상)은 경주 김창식 농가가 수상하였으며 모두 농협사료를 이용하고 있는 중이다.
특히 한우대상을 받은 이규천 농가는 지난해 대회에서 한우 우수상을, 2015년 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대통령상을 받았던 선도농가다. 이번 수상으로 농협사료에서 300만원 상당의 사료를 지원받게 됐다.
이규천 농가는 수상소감으로 “가족들에게 감사하고 기본에 충실하면서 철저한 사양관리로 좋은 성적을 올리게 됐다”고 말했다.
한돈 대상을 받은 김창식 농가는 “많은 분들이 도와주셨는데 특히 대구경북양돈농협 이상용 조합장님, 농협사료 이동환 경주공장장님 등 축하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농협사료 김영수 대표이사는 “올해는 농협사료에 좋은 소식이 많았던 한해였다. 전국한우경진대회 그랜드챔피온과 챔피언, 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국무총리상에 이어 이번대회까지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밝혔다.
김대표는 또 “사료가격할인을 연말까지 지속하기로 한 농협사료의 결정에 농가분들이 보답을 해주시는 것이 아닐까 생각한다”면서 “특히 이번대회는 1년간의 출하성적을 집계하여 평가하는 상이라 농협사료의 우수성을 더욱 알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