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양돈농협 ‘허브한돈’ 친환경 재인증…안전성 확보
서경양돈농협 ‘허브한돈’ 친환경 재인증…안전성 확보
  • 김기슬 기자
  • 승인 2018.11.23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리미엄 돼지고기 브랜드 ‘허브한돈’ 생산공장이 친환경 재인증을 받았다.
이에 따라 ‘허브한돈’은 사육부터 가공까지 전 공정에 걸쳐 친환경 인증을 받는데 성공했다.
서울경기양돈농협은 최근 자사 직영 화성육가공공장이 친환경축산협회로부터 친환경작업장으로 인증받았다고 밝혔다.
친환경 인증은 돼지 사육부터 가공, 유통단계에 이르기까지 엄격한 심사를 거쳐 진행되며, 관련 법률에 따라 무항생제 축산물 등 유기식품의 제조‧가공‧취급 과정이 적합하다고 인정되는 작업장에만 주어진다.
이정배 조합장은 “이번 친환경 인증을 통해 허브한돈은 ‘건강함을 식탁까지 전달한다’는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면서 “허브한돈의 경쟁력 확보 및 신뢰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경양돈농협 화성육가공장은 올해 초에도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으로부터 HACCP인증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