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식품클러스터, 국제 컨퍼런스한마당 축제 개최
국가식품클러스터, 국제 컨퍼런스한마당 축제 개최
  • 한정희 기자
  • 승인 2018.11.02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산업 미래비전 제시

 

국가식품클러스터는 지난달 30·31일 전북 익산시와 함께 국제 식품컨퍼런스 및 식품한마당 축제를 개최했다.
축제 첫 날인 30일에는 ‘국제 식품컨퍼런스’가 개최됐다. 올해 8회째를 맞이한 이번 컨퍼런스의 주제는 “食,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라는 주제로 가정편이식(HMR, Home Meal Replacement)에서 3D푸드까지 다양한 기술 강연을 실시했다. 1000여명의 식품 산학연 관계자 및 일반인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축제 둘째 날인 31일에는 식품한마당축제가 개최됐다.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과 소비자단체가 함께하는 ‘소비자불만제로 선포식’, 입주기업 제품만을 재료로 한 ‘냉장고를 부탁해’ 등 다양한 행사가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날 행사에는 조배숙 익산시 국회의원, 이재욱 식품산업정책실장, 정헌율 익산시장, 조규대 익산시의회의장, 허태웅 국립 한국농수산대학 총장, 김도종 원광대학교 총장, 장기윤 한국식품안전관리인증원장, 류갑희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김천주 여성소비자연합 회장, 이강수 하림식품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윤태진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원센터 이사장은 개회사에서 “이번 축제는 국가식품클러스터와 입주기업의 상생과 화합을 위해 기획된 행사로 추후 국제식품박람회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재욱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산업정책실장은 “식품산업의 미래비전을 공유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뜻 깊은 행사”라고 전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올해 8번째를 맞이하는 국제식품컨퍼런스에서 국가식품 클러스터 발전방안에 대한 좋은 대안들이 많이 나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조배숙 국회의원(민주평화당)은 “최근 고도화된 지식, 기술을 공유할 수 있는 중요한 자리라고 생각한다”며 “올해 처음 개최되는 식품한마당 행사도 성공적으로 개최되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