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가축시장 일제 소독
농협 가축시장 일제 소독
  • 권민 기자
  • 승인 2018.04.13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통조직 총동원

농협 축산경제는 지난 11일 전국 일제소독의 날을 맞아 전국 86개 가축시장을 중심으로 일제 소독 및 방역시설 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농협은 올해 540개반으로 확대된 공동방제단을 총동원, 가축시장 진입로와 주변 도로를 집중적으로 소독하는 동시에 방역시설 등을 점검했다.

현장에서 직접 소독을 실시했던 경기 양평축협 윤철수 조합장은 “철저한 방역관리로 가축시장 재개장에 빈틈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지난달 26일과 4월 1일 경기 김포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농협은 집중방역을 실시해 오고 있으며, 전국의 가축시장은 현재 임시휴장 중이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정부 구제역 긴급행동지침(SOP) 및 농협 방역 표준 행동요령에 따라 철저한 방역활동을 펼쳐 농가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