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경남수출농협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2018년 경남수출농협협의회 정기총회’ 개최
  • 김점태 기자
  • 승인 2018.04.13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축산물 수출활성화 결의

신선농축산물 수출 20년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하고 있는 농협경남지역본부(본부장 하명곤)는 지난 6일 창원시 상남동 리베라컨벤션에서 수출농협 조합장 등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경남수출농협협의회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수출농협의 역량을 더욱 결집해 농축산물 수출 활성화를 통한 농가 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할 것을 결의했다.

농협경남지역본부는 지난해 기상여건 악화로 단감, 화훼 등 주요 수출품목의 작황부진에도 불구하고 전년대비 260만불 증가한 총 1억2100만불을 수출해 신선농축산물 수출 20년 연속 전국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달성했다.

이날 서정태 경남수출농협협의회장(진동농협 조합장)은 “올해도 보호 무역주의 확산 등으로 생산농가와 수출농협 모두가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 되지만 수출농협협의회 소속 농협간의 활발한 정보공유와 협력으로 경남 농축산물 수출을 확대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하명곤 농협경남지역본부장은 “세계화 시대에 우리 농산물 수출은 선택사항이 아니라 안정적 판로확보를 위한 농업 농촌의 생존이 걸린 최우선적 과제임을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농가소득 5000만원 시대 조기구현과 농축산물 수출 증대를 위해 현장지원을 강화하고 제도를 개선하는 등 각 산지 품목별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최선의 지원과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