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가공 선도, 옛 영화 되찾자’
‘육가공 선도, 옛 영화 되찾자’
  • 권민 기자
  • 승인 2018.03.09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목우촌, 혁신 결의

 

농협목우촌은 지난 7일 농협서울지역본부 2층 강당에서 No.1 종합식품기업 도약을 위한‘변화와 혁신 결의대회’를 갖고, 국내 육가공산업의 대변신을 주도했던 혁신의 자세로 재무장할 것을 다짐했다.

이날 행사에서 함혜영 대표는 “급변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 변화와 혁신이 없이는 생존할 수 없다”면서 “경영구조 혁신을 위해 계열사업을 통한 원가절감, 영업과 마케팅능력·조직문화 등 전 부문에 걸쳐 대대적으로 혁신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태환 농협축산경제 대표는 “목우촌의 비전인 ‘농업인의 꿈과 고객의 행복을 이어주는 대한민국 No.1 종합식품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서는 전 직원이 「변화와 혁신은 나로부터」라는 적극적인 자세로 업무에 임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